2년차 안드로이드 개발자의 크래커나인 사용 후기

크래커나인 팀에서는 사용자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하기 위하여 실제 2년차 개발자의 크래커나인 사용 리뷰와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.

Cracker9 > 먼저, 본인 소개를 부탁 드립니다.

김길영 > 저는 안드로이드와 웹 개발 업무를 하고 있는 2년차 개발자 김길영입니다. 제 사진은 부끄러워 안드로이드 이미지로 대체 합니다. :)

Cracker9 > 디자이너 분들과 협업할 때 주로 어떤 툴을 사용하고 계신가요?

김길영 > 제플린을 주로 사용 하고 있습니다.

Cracker9 > 안드로이드 앱 개발 시 레이아웃을 구성할 때 주로 어떤 레이아웃을 사용하시나요?

김길영 > 디자인에 맞추어 여러 개의 레이아웃을 골고루 쓰는데, Constraint Layout은 뜸하게 사용했던 편이였습니다.

그럼, 크래커나인을 실제 사용하여 안드로이드 레이아웃을 구성해 보도록 하겠습니다.

Cracker9 > 왼쪽에 보이는 View panel에서 원하는 View들을 선택하여 오른쪽의 Design panel 로 Drag & drop 하면 됩니다. 옮긴 후 맨 오른쪽 Setting tab에서 View의 ID 값, Layout, Size등의 옵션을 설정하여 맨 오른쪽 하단의 Generate code를 선택하시면 Layout code가 추출됩니다.

김길영 > 왼쪽의 View panel에서 Asset과 Asset이 아닌 것 어떻게 구분하나요?

Cracker9 > 제플린과 동일하구요. 인포 패널에서 각각의 View 정보를 알 수 있습니다.

김길영 > View를 Drag & drop만 하면 자동으로 위치를 잡아주나요?

Cracker9 > 네, 왼쪽 View panel에 보이는 디자인 그대로 동일한 위치에 배치됩니다.

김길영 > View를 한쪽 위로 붙이려면 어떻게 해야해요?

Cracker9 > 한 방향으로만 연결 지으면 됩니다.

크래커나인을 실제 사용해 본 후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.

Cracker9 > 사용하시면서 불편한 점은 없으셨나요?

김길영 > 2가지 부분에 조금 불편했던 것 같아요.

첫 번째는 View들 간의 관계 연결이 어떻게 되었는지 확인하고 싶은데 확인이 어려운 거 같아요. 안드로이드 스튜디오와 같은 경우는 복잡해보이긴 해도 View간의 관계 연결을 계속 보여주거든요. Show & Hide 하는 기능이 있으면 좋을 것 같아요.

두 번째는 아직 크래커나인이라는 툴에 익숙하지 않고 신뢰도가 아직 높지않아서 그런지 Generate code 후 제가 제대로 관계 연결이나 설정을 했는지를 확인하게 되더라구요. 그래서 Generate 전에 내가 제대로 Setting했는지 검증하는 단계가 있었으면 좋겠어요.

Cracker9 > 본인이 직접 코드를 짠 것은 아니니까 어색할 수도 있었을 것 같아요. 코드를 확인해보았을 때 내가 짠 것과 다르다면 어디를 수정하면 좋을지 말씀해주세요.

김길영 > 사실 제가 코드를 직접 치는 것과 큰 차이가 없는 것 같아요.

Cracker9 > 크래커나인 툴의 난이도는 어느 정도인 것 같나요?

김길영 > 어려운 느낌은 없었어요. 한번 하니까 알 것 같은데, 두번 만들어 보면 금방 적응해서 쉽게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아요. 툴의 난이도를 정확하게 말씀드리기 어렵지만, 안드로이드에 대한 기반 지식을 알면 할 수 있는 난이도 인것 같아요.

Cracker9 > 안드로이드 기반 지식이 있으신 분들은 한 두번 정도 사용 하면 이해 할 수 있을것 같다는 말씀이시죠?

김길영 > 네 그렇습니다.

Cracker9 > 마지막으로 크래커나인 사용 리뷰 총평을 해 주신다면?

김길영 > 한번에 Drag를 해서 레이아웃을 잡아주는 부분이 유용 할 것 같고, 일단 작업이 재미있었어요. 복잡한 GUI일수록 크래커나인을 사용하면 레이아웃 구성 시간을 현저히 줄일 수 있어서 빠르게 작업할 수 있을 거 같아요. 크래커나인은 대체적으로 사용하기도 쉽고 편했던 것 같습니다.